HOME 지역네트워크 경북
“탈춤축제 지역경제 파급효과 역대 최고”안동국제탈춤페스티벌 2017 평가보고회 개최
김용호기자 | 승인 2017.12.07 18:45

(김용호 기자) 안동축제관광재단(이사장 권영세, 이경원)은 7일(목) 오후 2시, 안동시청 웅부관 청백실에서 안동국제탈춤페스티벌2017 운영전반에 대한 평가 보고회를 개최한다.

(사)한국관광서비스학회(연구책임자 남태석)의 교수진과 연구원이 평가용역을 수행했으며 축제 공연분야, 방문객 평가, 지역경제효과, 식당상가 등 축제운영 전반에 대한 평가 결과를 보고한다.

축제 용역 결과에 따르면, 공연행사 부문은 글로벌 축제에 걸맞게 12개국 13개 단체의 외국공연단과 국내 18개 탈춤공연단들이 탈춤공연장에서 전통과 현대의 다채로운 탈춤 문화를 선보였다는 평이다. 또한, 시내상권 활성화와 축제장 영역 확장을 위해 시도한 시내공연과 퍼레이드, 그리고 마스크버스킹 경연대회도 긍정적인 평가를 받았다. 이 밖에도 지역의 문화단체와 자유참가작으로 참여한 공연단 등 100여 개 공연단과 세계탈놀이 경연대회에 참가한 단체, 개인 공연단 120개 팀 등 전통과 현대, 국내와 국외, 남녀노소가 함께 어울린 다양한 공연단들을 한자리에서 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했다.

방문객 만족도 부문은 설문조사 형태로 진행됐으며, 탈춤축제를 방문한 동기는 주위사람들의 구전, 인터넷, TV광고 순으로 조사됐으며, 평균 체류일정은 2.1일로 나타났으나 당일 방문자 수가 50%정도로 여전히 체류형 관광객 유치를 위한 필요성이 지적됐다. 축제의 전체 만족도는 5점 만점에 내국인의 경우 항목별 평균 3.74점 이상, 외국인의 경우 항목별 평균 4.06점 이상을 보이며 전반적으로 만족하다고 평가됐으며, 특히 외국인들이 더 선호하는 축제였다고 할 수 있다.

축제의 지역경제 파급효과 부문은 행사 기간 중 1인당 평균 소비 지출액이 내국인 61,794원, 외국인 67,209원으로 나타났다.

이처럼 직접 경제효과는 방문객이 직접 지출한 소비액과 방문객 수(123만여 명 중 유효방문객 64만여 명)를 곱해 산출해보면 약 399억여 원(2016년 237억)으로 추산된다. 방문객 소비에 의한 경제적 파급효과를 분석해 보면 생산유발효과 736억(2016년 341억), 부가가치유발효과 294억(2016년 157억), 소득유발효과 137억(2016년 127억), 취업유발효과 846명(2016년 894명), 고용유발 450명(2016년 377명)으로 분석돼 역대 최고의 효과를 거양한 것으로 나타났다.

김용호기자  news@seoulilbo.com

<저작권자 © 서울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용호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고충처리
(우)07237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68길 11 삼보호정빌딩 9층   |  등록번호 : 서울 아 02625  |  창간일:2002년 3월 20일
발행인·편집인 : 이혜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석호  |  대표전화 : 02-777-2200  |  팩스 : 02-866-4114
Copyright © 2017 서울일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