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종합 경제
전국 아파트 전셋값 63개월만에 하락세서울 강남권 일부지역 소폭 오르면 상승세 주춤
송민수기자 | 승인 2017.11.30 16:56
꺾일 줄 모르던 전국 아파트 전셋값이 이번주 5년 3개월만에 처음으로 하락했다. /뉴시스

(송민수 기자) 꺾일 줄 모르던 전국 아파트 전셋값이 이번주 5년 3개월만에 처음으로 하락했다.

29일 한국감정원은 주간 아파트가격 동향에서 “27일 기준 전국 전세가격은 0.01% 내렸다”며 “전주 보합에서 하락 전환됐다”고 밝혔다.

전국 아파트 주간 전세가격은 지난 2012년 8월 둘째주 0.04% 하락한 것을 마지막으로 연일 상승세를 이어갔으며 올해 전셋값은 이미 높은 상태인데다 연이은 규제와 입주물량 증가 여파로 주춤했었다.

이달들어 보합세를 보이던 전셋값은 마지막주에 하락 전환했으며 이번주 전세가격은 수도권에서 0.01%상승한 반면 지방에서는 0.03%하락했다.

서울(0.05%)은 접근성이 양호한 지역을 중심으로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지만 이사 비수기에 접어들면서 강북·강남권 모두 상승폭이 축소됐다.

서울 강북권(0.04%)은 학군 선호도가 높고 강남 접근성이 좋은 광진구에서는 상승한 반면 전세매물이 많은 노원구와 도봉구는 하락했다.

강남권(0.06%) 송파구에서는 문정법조타운과 지식산업센터 입주 등의 영향으로 상승한 반면 신규입주와 재건축 이주 마무리 등의 여파로 강동구는 하락 전환했다. 서초구는 노후 아파트를 중심으로 하락세를 이어가고 있다.

인천은 0.05% 오른 반면 경기는 0.02%떨어졌다.

지방은 전체적으로 하락폭이 확대됐다. 세종은 도담동 등 행복도시 내 선호지역을 중심으로 상승세가 지속됐다.

대구는 정비사업 이주 수요가 많은 중구에서 상승했고 강원은 신규 입주아파트 전세공급이 많은 속초시와 원주시를 중심으로 약 3년 2개월만에 하락했다. 부산과 충북, 경북 등도 하락세가 지속됐다.

주요 시도별 전세가격은 세종(0.11%), 전북(0.07%), 대전(0.06%) 등은 상승한 반면 광주는 보합했다. 경북(-0.17%), 경남(-0.14%) 등은 하락했다.

송민수기자  news@seoulilbo.com

<저작권자 © 서울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민수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고충처리
(우)07237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68길 11 삼보호정빌딩 9층   |  등록번호 : 서울 아 02625  |  창간일:2002년 3월 20일
발행인·편집인 : 이혜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석호  |  대표전화 : 02-777-2200  |  팩스 : 02-866-4114
Copyright © 2017 서울일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