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지역네트워크 경북
자유총연맹의성지회, 동네행복지킴이 사업독거노인-다문화가정 등 10가구에 생필품 전달
신영길기자 | 승인 2017.10.12 17:45

(신영길 기자)  한국자유총연맹의성군지회(회장 이건호)는 11일 2017년 동네행복지킴이 사업 일환으로 관내 독거노인 및 다문화가정 10가구를 방문 생필품을 전달했다.

‘동네 행복지킴이 사업’은 소외된 이웃과 안전 사각지대를 정기적으로 보살펴 행복한 동네를 만드는 사업으로 자원봉사자가 주기적으로 수혜자 가정을 방문 청소 및 말벗이 되고 한국어 교육 등을통해 사회에 적응하고 자립하도록 도움을 주고 있다.

한국자유총연맹의성군지회는 지난 1989년 6월 출범 387명의 회원으로 구성 운영되고 있으며 매년 읍면별 자연정화 및 봉사활동, 자유수호웅변대회 및 청소년 민주시민 교육 등 다양한 활동을 통해 대한민국 자유민주주의를 항구적으로 지키고 발전시키는데 기여하고 있다.

이날 김주수 의성군수는“동네행복지킴이사업을 통해 주위에 소외된 이웃을 한번 더 돌아보는 계기가 되는 것 같다”며 “사업의 내실 있는 운영을 통해 수혜자들이 안정된 생활과 건강한 삶을 누릴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신영길기자  news@seoulilbo.com

<저작권자 © 서울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영길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고충처리
(우)07237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68길 11 삼보호정빌딩 9층   |  등록번호 : 서울 아 02625  |  창간일:2002년 3월 20일
발행인·편집인 : 이혜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석호  |  대표전화 : 02-777-2200  |  팩스 : 02-866-4114
Copyright © 2017 서울일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