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종합 정치
文 대통령, 인니-베트남-필리핀 순방순방 전 서울서 트럼프 대통령과 정상회담
박진우기자 | 승인 2017.10.12 16:35
<그래픽은 뉴시스 제공>

(박진우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11월 8일부터 15일까지 7박8일간 인도네시아·베트남·필리핀 3개국을 취임 후 처음 순방한다.

12일 청와대에 따르면 문 대통령은 다음달 8일부터 10일까지 인도네시아를 들러 조코 위도도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갖는다. 청와대는 문 대통령과 위도도 대통령의 정상회담 일정이 확정되는 대로 공식 발표할 예정이다.

그 다음달 10일부터 11일까지 베트남 다낭에서 열리는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PEC) 정상회의에 참석하고, 이틀 뒤인 다음달 13일부터 14일까지 필리핀 마닐라로 이동해 동남아시아국가연합(ASEAN), ASEAN+3 정상회의 및 동아시아정상회의(EAS) 일정을 소화할 예정이다.

문 대통령은 동남아 순방을 떠나기 전에는 서울에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한미 정상회담을 갖는다.

트럼프 대통령은 APEC 참석차 베트남으로 가기 전 우리나라를 방문할 계획이다. 앞서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 6월 워싱턴에서 열린 한미정상회담에서 문 대통령의 한국 방문 요청에 화답했다. 트럼프 대통령의 구체적인 방한 일정은 정해지지 않았으며 양국은 조율을 거쳐 조만간 발표할 예정이다.

박진우기자  news@seoulilbo.com

<저작권자 © 서울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진우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고충처리
(우)07237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68길 11 삼보호정빌딩 9층   |  등록번호 : 서울 아 02625  |  창간일:2002년 3월 20일
발행인·편집인 : 이혜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석호  |  대표전화 : 02-777-2200  |  팩스 : 02-866-4114
Copyright © 2017 서울일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