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상주 화령지구전투 전승 행사
경북, 상주 화령지구전투 전승 행사
  • 신영길기자 news@seoulilbo.com
  • 승인 2017.09.14 18: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민-학생들 시가 행진 등 호국정신 승화

(신영길 기자)  경북도는 13일 상주시 북천시민공원과 시내 일원에서 당시 화령전투에 참가했던 참전용사, 6‧25전쟁 참전유공자, 보훈단체 회원, 시민, 학생 등 4,0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9회 상주 화령지구 전투 전승기념행사’를 가졌다.

상주 화령지구 전투는 1950년 7월 17에서 22일까지 일어난 전투로서 국군 17연대가 북한군 15사단을 괴멸한 국군 단독 전투의 첫 승리며, 낙동강 방어선 구축에 결정적으로 기여한 승전이다.

이날 행사는 화령전투 당시의 승리를 기념하고 참전용사의 헌신에 대한 감사와 경의를 표하는 민‧관‧군 화합의 문화축제로 발전시켜 호국정신 계승과 시민‧학생들의 안보의식을 도모했다.

또 식전 축하행사 특공무술 시범, 의장대 시범, 고공강하, 전통무예 시범, 전통의장대 시범, 난타공연 등을 시작으로 화령전투 동영상 상영, 전쟁영웅 소개, 6‧25참전용사 모교 명패 증정, 진혼사, 기념사 및 축사, 태극기 퍼포먼스 등의 순으로 전승기념 본행사로 진행됐다.

식후행사로 참전용사, 군인, 시민 등 1,000여명의 축하행진과 각종 전투차량들이 위용을 과시하며 후천교에서 상주시청까지 2㎞ 구간 시가행진을 펼쳤다.

김장주 경북도 행정부지사는 “북한의 핵무기와 미사일의 위협으로부터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켜내야 하는 엄중한 도전에 직면에 있다”며

“이제 이념, 지역, 계층 세대를 넘어 모두 손에 손 잡고 희망의 새 시대를 향해 한 걸음 한 걸음 나아가야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