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 사각지대 해소 위해 허브화 정책 추진
복지 사각지대 해소 위해 허브화 정책 추진
  • 김진옥기자 news@seoulilbo.com
  • 승인 2017.08.13 18: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도, 읍·면 복지 허브화 정책 맞춤형 복지차량 전달식

(김진옥 기자)  진도군이 읍·면에 복지차량 5대를 보급하면서 현장밀착형 맞춤형 복지서비스를 제공하는 등 본격적인 읍·면 복지 허브화 정책 추진에 나섰다고 11일 밝혔다.

최근 찾아가는 맞춤형 복지서비스 실현을 위해 군청 앞 광장에서 맞춤형 복지차량 전달식을 가졌다.

군은 읍·면 복지 허브화를 위해 ‘맞춤형 복지팀’을 새롭게 신설·운영하면서 현장 상담을 강화하는 등 주민 중심의 복지서비스 전달체계로 맞춤형 복지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읍면 복지 허브화는 기존 복지담당 업무 외에 맞춤형 복지팀을 별도로 신설 지역 복지의 중심이 되어 찾아가는 복지상담과 복지자원을 발굴·연계·지원하는 맞춤형 서비스이다.

이번 맞춤형 복지차량 지원에 따라 현장 기동성을 살린 발 빠른 복지서비스가 기대된다.

이동진 진도군수는 “복지차량 제공으로 신속히 움직일 수 있는 기동력이 확보된 만큼 현장 중심의 복지행정이 더욱 더 강화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복지 사각지대를 발굴·해결하고, 복지제도를 알지 못해 위기에 노출되는 주민 없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