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트 차이나’ 호찌민시장 개척 도와드려요
‘포스트 차이나’ 호찌민시장 개척 도와드려요
  • 박상연 기자 news@seoulilbo.com
  • 승인 2017.06.19 18: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 2017 G-FAIR 호찌민 참가 중소기업 모집

(박상연 기자)  경기도가 도내 중소기업의 베트남 시장 판로 개척을 지원하는 ‘2017 G-FAIR(대한민국우수상품전) 호찌민에 참여할 중소기업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경기도가 주최하고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이하 경기경제과학원)이 주관하는 이번 ‘2017 G-FAIR 호찌민’은 오는 11월 28일부터 29일까지 이틀간 베트남 호찌민 GEM CENTER에서 개최되며, 도내 중소기업 총 90개사를 모집한다.

신청대상은 경기도 내 본사 혹은 공장을 보유한 중소기업으로, 신청 방법은 7월 21일(금) 18시까지 이지비즈(www.egbiz.or.kr)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선정된 기업은 부스 임차 및 장치, 통역원, 현지 바이어 유치, 차량 임차, 전시품 해상 편도 운송 등을 지원받게 된다.

‘G-FAIR 호찌민’이 열리는 베트남은 1억 명에 달하는 인구와 풍부한 노동력, 안정적인 경제성장, 현지 정부의 적극적인 외자 유치 등 여러 매력을 뽐내며 최근 ‘포스트 차이나(Post China)’의 대표적 국가 중 하나로 급부상하고 있다.

또 베트남은 우리나라 3대 수출 시장으로 전체 수출시장에서 베트남이 차지하는 비중이 계속해서 증가하고 있다. 베트남에 진출한 국내 기업 숫자도 2015년 3,000여개에서 지난해 5,000여개로 큰 증가세를 보이는 등 앞으로 한국 기업의 베트남 진출은 더욱 활발해 질 것으로 기대된다.

이소춘 경기도 국제통상과장은 “현재 베트남은 포스트 차이나라 불리며 발전 가능성이 무척 높은 시장으로 평가되고 있다”며, “특히 호찌민에는 경기통상사무소인 GBC가 있는 만큼 보다 우수 네트워크를 활용한 검증된 유력 바이어들이 G-FAIR에 참가할 예정이니 중소기업의 적극적인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 열린 ‘G-FAIR 호찌민’에서는 도내 80개사와 현지 바이어가 1,350개사 참여해 총 3,200건의 상담과 6,328만 불의 상담실적을 거둔 바 있다.

사업에 대한 보다 자세한 사항은 경기도 국제통상과(031-8008-2461) 혹은 경기경제과학원 수출팀(031-259-6134, 6139)으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