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농업 6차산업 육성 포럼’ 발족
‘경북농업 6차산업 육성 포럼’ 발족
  • 신영길 기자 silbo1@daum.net
  • 승인 2017.06.19 18: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양한 정책제안과 과제발굴 성과도출
▲ 김관용 경북도지사.

(신영길 기자)  “오늘 제시된 소중한 의견과 방안들을 집대성해 향후 농업 6차산업 육성에 적극 활용하겠다”

경북도가 19일 안동 부용B&F에서 ‘경북농업 6차산업 육성 포럼’ 발족식을 갖고, 6차산업 육성을 위한 정책 추진방향 등에 대한 토론회를 가졌다.

경북농업 6차산업 육성 포럼은 도내ㆍ외 6차산업과 관련된 각 기관, 단체, 업체 대표 23명으로 구성돼 도내 6차산업 활성화를 위한 각계 전문가의 다양한 의견 수렴과 정책에 참여 일자리 창출 등 현장중심 정책을 구현키 위해 발족됐다.

이날 발족식에서 1기 포럼위원 전원이 김관용 경북도지사로부터 위촉장을 전달받고 앞으로 정책방향 제시, 과제발굴, 소통과 네트워킹 등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갔다.

김관용 경북도지사는 인사말을 통해 “새 정부가 청년 일자리 문제 해결에 본격 시동을 건 시점에서 포럼발족은 의미가 매우 깊다”며 “6차산업 육성도 청년일자리 창출에 초점을 맞춰 다양한 정책이 발굴될 것으로 기대된다”면서 “특히, 업체들의 생생한 현장 목소리를 담아 입체적이고 생동감 있는 지원시책을 펼쳐 나가겠다”고 밝혔다.

발족식에 이어 제1기 위원장으로 선출된 손재근 (사)경북세계농업포럼 이사장의 주재로 진행된 토론회에서, 최근 심화된 청년실업문제 해결을 경북농업6차산업육성 포럼 기본 아젠다로 채택하는 것에 의견을 같이 하고 관련된 정책건의와 실천과제들을 제시했다.

토론에 앞서 주제발표에 나선 경북도 농업정책과 최영숙 과장은 경북 농업6차산업육성 계획과 도의 3대전략, 10대 핵심과제를 설명했다.

이에 대해 포럼위원들은 도 및 중앙정부 차원의 특별지원 시책 마련과 구체적 사업으로 승화되도록 대책을 강구해 줄 것을 요청하는 등 의견과 정책과제가 다양하게 나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