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와이스 미나 살해협박에···JYP "고소 방침"
트와이스 미나 살해협박에···JYP "고소 방침"
  • 구자혜 기자 news@seoulilbo.com
  • 승인 2017.06.14 10: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뉴시스

걸그룹 트와이스 멤버 미나를 향한 '살해 협박' 글이 게재됐다가 삭제된 사실에 대해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가 강경한 법적 대응을 예고했다.

지난 13일 인터넷 커뮤니티 일베에는 '미나야 걸게이 칼 들었어요'라는 제목으로 미나를 향해 '살해 협박'을 하는 글이 올라왔다.

온라인에서 파장이 일자 게시글은 삭제됐고 작성자라고 주장한 네티즌은 "이러한 게시물이 당사자에게 어떠한 위협이 되고, 어느 정도의 공포감을 실어주게 될지 전혀 고려하지 않은 상태로 글을 작성했다"고 사과했지만 논란은 사그라지지 않았다.

이에 JYP는 "한 일베(일간 베스트 저장소) 회원이 올린 트와이스 미나 관련 협박글에 대한 법무팀의 법률적 검토 결과, 선처없이 고소·고발 등 강경 대응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이어 "향후 유사한 건에 대해서도 가용한 모든 법률적 조치를 포함해 강경 대응할 방침임을 알려드린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