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문화/연예/스포츠 연예
트와이스 미나 살해협박에···JYP "고소 방침"
구자혜 기자 | 승인 2017.06.14 10:45
사진/뉴시스

걸그룹 트와이스 멤버 미나를 향한 '살해 협박' 글이 게재됐다가 삭제된 사실에 대해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가 강경한 법적 대응을 예고했다.

지난 13일 인터넷 커뮤니티 일베에는 '미나야 걸게이 칼 들었어요'라는 제목으로 미나를 향해 '살해 협박'을 하는 글이 올라왔다.

온라인에서 파장이 일자 게시글은 삭제됐고 작성자라고 주장한 네티즌은 "이러한 게시물이 당사자에게 어떠한 위협이 되고, 어느 정도의 공포감을 실어주게 될지 전혀 고려하지 않은 상태로 글을 작성했다"고 사과했지만 논란은 사그라지지 않았다.

이에 JYP는 "한 일베(일간 베스트 저장소) 회원이 올린 트와이스 미나 관련 협박글에 대한 법무팀의 법률적 검토 결과, 선처없이 고소·고발 등 강경 대응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이어 "향후 유사한 건에 대해서도 가용한 모든 법률적 조치를 포함해 강경 대응할 방침임을 알려드린다"고 강조했다.

구자혜 기자  news@seoulilbo.com

<저작권자 © 서울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자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고충처리
(우)07237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68길 11 삼보호정빌딩 9층   |  등록번호 : 서울 아 02625  |  창간일:2002년 3월 20일
발행인·편집인 : 이혜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석호  |  대표전화 : 02-777-2200  |  팩스 : 02-866-4114
Copyright © 2017 서울일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