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문화/연예/스포츠 연예
임재범 아내 송남영 암투병 끝 별세
구자혜 기자 | 승인 2017.06.13 13:07
▲가수 임재범 (사진/뉴시스)

가수 임재범의 부인인 뮤지컬 배우 송남영이 암투병 끝에 지난 12일 오후 세상을 떠났다.

임재범은 최근 건강이 악화된 아내의 간병에 매진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임재범은 지난 2011년 MBC '나는 가수다' 출연 당시 팬카페에 아내의 암 투병 소식을 알리며 기도를 부탁한 바 있다.

고인은 과거 뮤지컬 '브로드웨이 42번가', '코러스라인' 등에 출연한 바 있다. 고인은 갑상선암이 간과 위로 전이되어 투병을 하다 12일 세상과 작별했다.

한편, 임재범은 1999년 뮤지컬 '하드록 카페'에 출연한 아내 송남영을 보고 반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두 사람은 2001년 결혼해 슬하에 딸을 뒀다.

구자혜 기자  news@seoulilbo.com

<저작권자 © 서울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자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고충처리
(우)07237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68길 11 삼보호정빌딩 9층   |  등록번호 : 서울 아 02625  |  창간일:2002년 3월 20일
발행인·편집인 : 이혜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석호  |  대표전화 : 02-777-2200  |  팩스 : 02-866-4114
Copyright © 2017 서울일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