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정호 4번타자 위력 보였다
강정호 4번타자 위력 보였다
  • 서울일보 silbo1@daum.net
  • 승인 2016.05.27 09: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타수 3안타 2타점... 타율 3할 육박

 (오동근 기자)  강정호(29·피츠버그 파이리츠) 방망이가 신바람이 났다.

강정호는 27일(한국시간)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와 홈경기에 4번 타자 3루수로 선발 출전해 2루타 1개을 포함 5타수 3안타 2타점을 기록했다. 시즌 타율은 3할대(0.298)에 육박했다.

강정호는  두 번째 타석인  3회 1사 상황에서 투심 패스트볼을 받아쳐 중간을 가르는 2루타를 터뜨렸다.

5회 세 번째 타석에서 범타로 물러난 강정호는  네 번째 타석에서 다시 한번 안타를 만들어 냈다.

강정호는 7회 1사 1루에서 바뀐 란달 델가도의 93마일(약 151㎞)짜리 투심 패스트 볼을 잡아당겨 안타를 만들어냈고, 팀이 5-3으로 앞선 8회 만루상황에서는 에반 마샬을 상대로 3루수와 유격수 사이를 가르는 깔끔한 2타점 적시타를 뽑아냈다.

피츠버그는 이날 8-3으로 승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