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의료취약지역 공중보건의사 감축없이 배치
제주도, 의료취약지역 공중보건의사 감축없이 배치
  • 전인복 bk55782044@naver.com
  • 승인 2016.04.14 14: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중보건의사 전국적으로 지속적 감소

제주특별자치도는 14일 올해 신규로 배치된 공중보건의사를 포함, 57명의 공중보건의사에 대해 도서지역 및 농어촌 등 의료취약지역을 중심으로 근무 배치하였다고 밝혔다.

이번에 배치된 공중보건의는  전문의 24명, 인턴의 1명, 일반의 7명, 치과의 8명, 한방의 17명이다.

올해 도내에 배치된 공중보건의사는 복무만료 30명, 전출 6명인 반면 신규배치 29명, 전입 1명으로 지난해 63명보다 의과계열 의사 6명이 감소되었다.

의료원 등의 공중보건의사를 감축하고, 읍면지역 등 의료취약지역인 보건지소와 보건소에는 진료에 차질이 없도록 감축없이 배치하여 주민이용에 불편이 없도록 하였다.

이번 공중보건의사 배치는 의료취약지역인 추자·우도보건지소에는 외과계열 등 전문의 2명, 치과의 1명, 한의과 1명 등 각 4명을 최우선 배치하여 의료취약계층에 대한 진료와 응급환자 발생 등에 대비토록 했으며, 도내 6개 보건소에도 지난해 수준으로 의과 2명, 치과의 1명, 한의과 1명 등 각 4명과 읍․면지역 보건지소에는 의과 1명, 한의과 1명 등 각 2명을 배치하여 지역주민들에게 양질의 보건의료서비스를 제공하도록 하였다

제주=전인복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