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333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원추의 ‘오늘의 운세’ 2017년 6월 27일 화요일 (음력 5월 4일 을유)
▶쥐띠= 상대가 강하게 나올지라도 감정을 억제하고 지혜롭게 대항하라. 상사의 비위를 건드리지 마라. 자리가 위태롭다. 가정에 큰일도 있고 매사 짜증만 나지만 꼭 시원한 바람이 불어올 듯. 2, 6, 12월생 금전거래...
서울일보  |  2017-06-26 10:18
라인
원추의 ‘오늘의 운세’ 2017년 6월 26일 월요일 (음력 5월 3일 갑신)
▶쥐띠= 아무리 바쁘더라도 건강을 지켜야 한다. 과로가 겹치면 돌이킬 수 없는 일이 생길 수 있다. 내 인생은 내가 사는 것. 자신을 돌보는 것은 내일을 위한 투자이다. ㄱ, ㅂ, ㅎ성씨와 거래 있으면 유대관계를 돈...
서울일보  |  2017-06-25 10:03
라인
원추의 ‘오늘의 운세’ 2017년 6월 23일 금요일 (음력 5월 29일 신사)
▶쥐띠= 옳고 그름을 정확하게 판단을 해야만 해가 없다. 주위에서 아무리 조언을 한다 해도 결정은 스스로 하는 것. 한순간의 결점이 영원히 기억되니 속단하지 말고 대처하라. 기혼자는 처가에 신경 쓰고 미혼자는 곧 배...
서울일보  |  2017-06-22 10:03
라인
원추의 ‘오늘의 운세’ 2017년 6월 22일 목요일 (음력 5월 28일 경진)
▶쥐띠= 산 너머 산이다. 잘 풀리던 일도 갑자기 막혀서 답답하고 금전문제로 어려움을 겪겠으나 동료나 친지의 도움으로 해결될 듯. 원치 않은 일에 개입되어 신병 있을 수. 1, 3, 9월생 남쪽 사람 도움 받아라. ...
서울일보  |  2017-06-21 10:09
라인
원추의 ‘오늘의 운세’ 2017년 6월21일 수요일 (음력 5월27일 기묘, 하지)
▶쥐띠= 마음이 허락지 않는 외출은 삼가는게 좋다. 여러 사람이 모이는 곳에 갔다가 구설로 시비가 있을 듯. 나만을 사랑하는 줄 알았더니 애정에도 경쟁자가 있겠다. 지혜로운 판단이 중요. ㅇ, ㅂ, ㅈ성씨는 고통이 ...
서울일보  |  2017-06-20 10:22
라인
원추의 ‘오늘의 운세’ 2017년 6월 20일 화요일 (음력 5월 26일 무인)
▶쥐띠= 연인과 서로 줄을 당기는 게임은 이제 중단하라. 오늘은 고무줄이 끊어지는 날이다. 배짱도 한 두 번이지 상대방 자존심도 생각할 줄 알아야 한다. 자칫 순간에 배필을 놓치게 되면 후회할 듯. 남, 동쪽 사람 ...
서울일보  |  2017-06-19 10:11
라인
원추의 ‘오늘의 운세’ 2017년 6월 19일 월요일 (음력 5월 25일 정축)
▶쥐띠= 때 아닌 까치소리로 반가운 소식을 듣고 때 아닌 수입도 올리니 오랜만에 기분이 풀리는 하루. 기분 좋아 과속하면 몇 배 더 슬퍼지는 오후가 되니 조심하라. 늦은 길 주의. 1, 5, 9월생 받을 것 독촉하라...
서울일보  |  2017-06-18 12:21
라인
원추의 ‘오늘의 운세’ 2017년 6월 16일 금요일 (음력 5월 22일 갑술)
▶쥐띠= 무엇이든 결단성이 없으니 되는 일이 없다. 의욕을 가지고 박력있게 밀고 나가는 것이 행운을 잡는 길이다. ㅂ, ㅈ, ㅇ성씨 사랑은 양보에서 오는 것. 부부는 일심동체인만큼 화합함으로써 가정에 웃음꽃 피겠다....
서울일보  |  2017-06-15 10:03
라인
원추의 ‘오늘의 운세’ 2017년 6월 15일 목요일 (음력 5월 21일 계유)
▶쥐띠= 허영을 버려라. 욕심을 내지 않는게 좋다. 수입보다 지출이 많으면 후회하는 삶이 될 수밖에 없다. 사랑하는 사람에게 제아무리 신경 써도 돌아오는 건 짜증뿐이다. 시작하려는 일이 있으면 빠를수록 좋다. 7, ...
서울일보  |  2017-06-14 10:28
라인
원추의 ‘오늘의 운세’ 2017년 6월 14일 수요일 (음력 5월 20일 임신)
▶쥐띠= 믿는 도끼에 발등 찍힌다. 믿었던 사람이 변심할 우려 있다. 진정인지 가식인지 파악한 다음 마음 준다면 상처 받을 일은 없을 듯. 3, 5, 9월생은 원치 않는 임신의 충격이 예상됨. 세상에 비밀은 없다. ...
서울일보  |  2017-06-13 10:52
라인
원추의 ‘오늘의 운세’ 2017년 6월 13일 화요일 (음력 5월 19일 신미)
▶쥐띠= 마음의 중심이 흔들리면 모든 것이 일장춘몽이 된다. 새로운 각오로 몇 배의 노력이 필요하다. 풀리지 않은 일은 친지와 의논하면 해결될 듯. 두 사람이 한 사람 놓고 줄다리기 하는구나. 애정, 사업 모두 갈등...
서울일보  |  2017-06-12 11:00
라인
원추의 ‘오늘의 운세’ 2017년 6월 12일 월요일 (음력 5월 18일 경오)
▶쥐띠= 남의 일에 발 벗고 나서는 봉사정신이 투철하지만 그 행동은 결코 빛이 나지 않는다. 자기 일에 내실을 기하는 것이 급선무. 3, 5, 10월생 신병에 시달리며 애정과 직업에서 갈등이 크다. ㄱ, ㅁ, ㅈ성씨...
서울일보  |  2017-06-11 10:18
라인
원추의 ‘오늘의 운세’ 2017년 6월 9일 금요일 (음력 5월 15일 정묘)
▶쥐띠= 자신을 잃고 태만하다가 자기 배당도 못 받는 격이다. 자만심은 금물이며 가족의 뜻을 따르는 것이 가정의 화목을 위해 현명한 처세다. 애정적으로 구설이 크겠다. 2, 9, 11월생 등허리에서 콩 튄다. 동업자...
서울일보  |  2017-06-08 15:42
라인
원추의 ‘오늘의 운세’ 2017년 6월 8일 목요일 (음력 5월 14일 병인)
▶쥐띠= 자식의 건강이나 취직 문제가 걱정에서 멀어져 가는 운세. 자신이 직접하는 사업은 진행이 잘되어가나 동업이라면 힘에 겨운 상태다. 2, 3, 7, 11월생 확장은 무리다. 호랑이, 말 띠를 멀리하면 하는 일 ...
서울일보  |  2017-06-07 11:11
라인
원추의 ‘오늘의 운세’ 2017년 6월 7일 (음력 5월 13일 을축)
▶쥐띠= 지금 하고 있는 일이 여러 사람들 사이에 평판이 좋지 않다면 서서히 다른 길을 모색해 보라. 숙박, 유흥, 미용, 운수업 종사자는 정당한 서비스를 제공할 때 이익도 함께 따를 수. 불의를 꾀하면 관액 있다....
서울일보  |  2017-06-06 15:46
라인
원추의 ‘오늘의 운세’ 2017년 6월 5일 월요일 (음력 5월 11일 계해, 망종, 세계 환경의 날)
▶쥐띠= 한번 약속한 일은 어떠한 일이 있더라도 지켜야 신임을 얻는다. 1, 8, 12월생 계획한 일 성취했다고 경솔하게 처신하지 말고 언행에 신중을 기하라. 당신의 말 기억하는 토끼, 말 띠가 있다. 타인과 함께 ...
서울일보  |  2017-06-04 16:22
라인
원추의 ‘오늘의 운세’ 2017년 6월 2일 금요일 (음력 5월 8일 경신)
▶쥐띠= ㄱ, ㅇ, ㅎ성씨 모든 일은 출발이 중요하니 새로운 각오로 임할 때 양, 범, 뱀띠의 도움을 받겠다. 2, 4, 8월생 꾸준히 연구하면 명예 지킬 수 있다. 창작, 예술, 교육 계통 종사자는 안일한 태도를 ...
서울일보  |  2017-06-01 12:23
라인
원추의 ‘오늘의 운세’ 2017년 6월 1일 목요일 (음력 5월 7일 기미, 의병의 날)
▶쥐띠= 누구에게나 어려움은 있는 법. ㄱ, ㅊ, ㅁ, ㅎ성씨 중 3, 4, 6, 8, 12월생 직업 문제로 고심할 수. 기분 나는대로 쉽게 결정하지 말고 신중을 기하라. 젊음은 항상 그대로 있는게 아니다. 오늘의 ...
서울일보  |  2017-05-31 15:39
라인
원추의 ‘오늘의 운세’ 2017년 5월 31일 수요일 (음력 5월 6일 무오, 바다의 날)
▶쥐띠= 살아가다 보면 여러 차례 고비가 있게 마련. 어려울 때 어떻게 슬기롭게 대처하느냐에 따라 성패가 좌우된다. 사업이 풀리지 않아 형제간에 서로 눈치싸움하는 격. 애정은 당신이 여자라면 용, 말, 양띠가 배필이...
서울일보  |  2017-05-30 10:07
라인
원추의 ‘오늘의 운세’ 2017년 5월 30일 화요일 (음력 5월 5일 정사, 단오)
▶쥐띠= 많은 사람들에게 인정을 받고 좋은 위치에 있고자 한다. 그러나 조건이 따르기 때문에 속으로 고심하고 어려움도 있다. 지혜롭게 극복해야겠다. 5, 9, 11월생 정신적 안정 요하니 지나친 신경은 금물. 매사 ...
서울일보  |  2017-05-29 10:43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고충처리
(우)07237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68길 11 삼보호정빌딩 9층   |  등록번호 : 서울 아 02625  |  창간일:2002년 3월 20일
발행인·편집인 : 이혜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석호  |  대표전화 : 02-777-2200  |  팩스 : 02-866-4114
Copyright © 2017 서울일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