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469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원추의 ‘오늘의 운세’ 2018년 1월 17일 수요일 (음력 12월 1일 기유)
▶쥐띠= 믿는 사람들과 하는 일을 오늘만은 삼가라. 범띠와 하고자 하는 것은 성사할 수 있겠으나 몇 번이고 생각해 처리토록 하라. 혼자 하는 일은 순조롭게 진행한다. 힘에 겨우면 북쪽 사람과 상의하면 길하다.▶소띠=...
서울일보  |  2018-01-16 10:20
라인
원추의 ‘오늘의 운세’ 2018년 1월 16일 화요일 (음력 11월 30일 무신)
▶쥐띠= 어려운 일을 도와줄 사람이 있겠다. 동쪽 사람에게 청하면 성사할 듯. 우는 아이 젖 준다는 말을 잊지 말라. 용, 범, 닭, 개띠가 도움을 줄 수 있으나 서두르면 실패한다. 10, 11, 12월생 검은색 길...
서울일보  |  2018-01-15 10:22
라인
원추의 ‘오늘의 운세’ 2018년 1월 15일 월요일 (음력 11월 29일 정미)
▶쥐띠= 마음의 문을 활짝 열라. 가족과 함께 노래방에서 하나가 돼 소리라도 질러보라. 그늘진 가슴속이 확 트일 것이다. 오늘 하는 일이 앞날에 좋은 기회를 만들어 줄 듯. 쥐, 양, 용, 토끼띠와 다툼 우려됨. ▶...
서울일보  |  2018-01-14 12:04
라인
원추의 ‘오늘의 운세’ 2018년 1월 12일 금요일 (음력 11월 26일 갑진)
▶쥐띠= 일확천금을 노리지 마라. 자신에게 돌아오는 것은 책망뿐이다. 본분을 잃지 말아야 한다. 용 · 양 · 범띠와 유대관계를 돈독히 함이 좋을 듯. 너무 냉대하면 해가 온다. 금전관계 소홀히 하지 말 것. ▶소띠...
서울일보  |  2018-01-11 16:46
라인
원추의 ‘오늘의 운세’ 2018년 1월 11일 목요일 (음력 11월 25일 계묘)
▶쥐띠= 사업을 하다보면 호황일 때와 고전을 할 때도 있는 법. 조급함 보다는 인내하는 자세도 필요할 때이다. 2, 8, 12월생에게 도움을 청할 수도 있고 입장이 난처할 때 도움을 받게 된다. 덕을 베풀라.▶소띠=...
서울일보  |  2018-01-10 17:37
라인
원추의 ‘오늘의 운세’ 2018년 1월 10일 수요일 (음력 11월 24일 임인)
▶쥐띠= 진실은 진실로 통하는 법. 묵묵히 주어진 일에 열중하고, 타인의 호의를 겸손하게 받아들이라. 자식에게 더욱 신경 쓰라. 제작 건축업을 하는 사람은 호황의 날이다. 단, 여자관계를 경계할 것. 4, 5, 6월...
서울일보  |  2018-01-09 12:04
라인
원추의 ‘오늘의 운세’ 2018년 1월 9일 수요일 (음력 11월 23일 신축)
▶쥐띠= 마음이 흔들리면 들어오는 복도 놓친다. 신념을 굽히지 말고 소신껏 밀고 나가라. 오늘은 다소 외롭구나. 기분 전환 삼아 드라이브하면 어떨지. 벌어도 지출이 많으나 북, 서쪽에 귀인이 있다. 10, 11, 1...
서울일보  |  2018-01-08 17:57
라인
원추의 ‘오늘의 운세’ 2018년 1월 8일 월요일 (음력 11월 22일 경자)
▶쥐띠= 계획, 사업 등 모두 전망이 밝다. 능력주의 세대이니 허락하는 한 힘껏 밀고 나가도 좋을 듯. 헌 집 버리고 신축하려면 망설이지 말고 시도하라. 2, 8, 12월생 좋은 소식 있겠다. 흰색으로 단장할 것. ...
서울일보  |  2018-01-07 14:41
라인
원추의 ‘오늘의 운세’ 2018년 1월 5일 금요일 (음력 11월 10일 정유)
▶쥐띠= 열심히 노력해 성과를 얻었으나 허영심이 가득하다. 수입보다 지출이 많으면 후퇴하는 삶이 될 수밖에 없다. 밖에서만 인정받지 말고 자신의 의무가 무엇인지, 가정에 필요한 것은 무엇인지 등을 생각할 때다.▶소띠...
서울일보  |  2018-01-04 14:23
라인
원추의 ‘오늘의 운세’ 2018년 1월 4일 목요일 (음력 11월 18일 병신)
▶쥐띠= 활발한 활동으로 여유를 갖지 못하는구나. 좀 더 시간을 갖고 관심을 가지며 자녀부탁에 응하라. 탈선될까 걱정된다. 가정에 건강은 사업에도 건강이다. 돼지, 개, 쥐띠 자녀에게 많은 관심이 요한다.▶소띠= 경...
서울일보  |  2018-01-03 15:18
라인
원추의 ‘오늘의 운세’ 2018년 1월 3일 수요일 (음력 11월 17일 을미)
▶쥐띠= 내일을 위해 덕을 쌓고 남을 존중해주는 미덕의 자세가 요구된다. 작은 일로 상대를 무시하다 언제 어디서 도움을 받게 될지 아무도 모르는 일 아닌가. 믿음이 모든 불화를 물리칠 수 있는 법. 가정 화목을 제일...
서울일보  |  2018-01-02 15:27
라인
원추의 ‘오늘의 운세’ 2018년 1월 2일 화요일 (음력 11월 16일 갑오)
▶쥐띠 용기와 배짱을 갖고 새로운 사업에 도전해 볼 기회다. 실력을 발휘해 계획에 차질이 없도록 하라. 자금이 없으면 동쪽 사람에게 도움을 청하면 성취할 듯. 자존심을 내세우다 주어진 기회 자체를 판단해 버리는 소극...
서울일보  |  2018-01-01 11:35
라인
원추의 ‘오늘의 운세’ 2018년 1월 1일 월요일 (음력 11월 15일 계사)
▶쥐띠 새로운 일을 시작하는 것은 좋으나 동업을 한다면 충분히 준비하고 부담주지 말며 스스로 알아서 할 여건을 만들어 줘야 차질이 없이 대성할 수. 1 ` 2 ` 8월생 애정으로 갈등과 시비가 엇갈릴 듯. 푸른색 옷...
서울일보  |  2018-01-01 11:34
라인
원추의 ‘오늘의 운세’ 2017년 12월 29일 금요일 (음력 11월 12일 경인)
▶쥐띠= 한 번에 많은 것을 원하면 현재 것도 잃는 화를 불러오니 시간을 아껴 성실한 태도를 보여라. 직장인은 작아도 성과는 얻으니 공과 사를 확실히 하라. 진실한 마음을 크게 보면 확답을 얻을 듯.▶소띠= 성취감을...
서울일보  |  2017-12-28 11:20
라인
원추의 ‘오늘의 운세’ 2017년 12월 28일 목요일 (음력 11월 11일 기축)
▶쥐띠= 함께 업을 하고 있으면 부담을 주지 말고 스스로 알아서 할 여건을 만들어 준다면 차질이 없겠다. 친구 간에도 마찬가지임을 알라. 1, 2, 8월생 애정으로 갈등과 시비가 엇갈리겠다.▶소띠= 상대가 강하게 나...
서울일보  |  2017-12-27 11:39
라인
원추의 ‘오늘의 운세’ 2017년 12월 27일 수요일 (음력 11월 10일 무자)
▶쥐띠= 마음을 비우고 진실하게 대하라. 어느 가정이든 때로는 갈등이 있기 마련이다. 부부간 불화가 생길수록 속마음을 대화로써 풀어야 할 듯. 부부는 서로 맞벌이를 하면 좋겠고 남쪽은 불이익이 따르니 조심.▶소띠= ...
서울일보  |  2017-12-26 10:12
라인
원추의 ‘오늘의 운세’ 2017년 12월 26일 화요일 (음력 11월 9일 정해)
▶쥐띠= 욕심을 버리라 친지나 친척 간 재물로 인한 마찰이 염려된다. 상대를 이해시키는 방향으로 이끌고, 고집을 버려야 할 때. 답답한 일도 풀릴 듯. 투자하지 말고 현재에 만족함이 좋을 듯.▶소띠= 한탄하지 말고 ...
서울일보  |  2017-12-25 15:03
라인
원추의 ‘오늘의 운세’ 2017년 12월 22일 금요일 (음력 11월 5일 계미)
▶쥐띠= 감당하기 힘든 일이 연속된다 해도 자신의 위치를 지키기 위해서는 주어진 일의 결과에 단호히 대처해야 한다. 안정을 찾기 위해서는 지난 일을 빨리 잊고, 새로운 삶을 찾을 수 있게 노력하는 것이 현명하다.▶소...
서울일보  |  2017-12-21 10:23
라인
원추의 ‘오늘의 운세’ 2017년 12월 21일 목요일 (음력 11월 4일 임오)
▶쥐띠= 지금은 힘이 들어 지친 상태이나 낙심은 금물. 서서히 운이 열릴 수. 신의를 지킬 때 도움이 올 듯. 여자는 예고 없는 나들이를 절대 삼가야 하며, 유혹에 넘어갈 수 있으니 절제하라.▶소띠= 지금까지의 정성...
서울일보  |  2017-12-20 10:52
라인
원추의 ‘오늘의 운세’ 2017년 12월 20일 수요일 (음력 11월 3일 신사)
▶쥐띠= 재물은 항상 따르는 편이지만, 애정 난이 심하니 몸과 마음이 지칠 대로 지친 상태구나. 부부 화합의 문을 열고 대화로 풀어갈 때 반드시 길이 열린다. 4, 5, 9월생 붉은 계통 색이 힘을 준다.▶소띠= 스...
서울일보  |  2017-12-19 15:42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고충처리
(우)07237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68길 11 삼보호정빌딩 9층   |  등록번호 : 서울 아 04117  |  창간일:2002년 3월 20일
발행인·편집인 : 이혜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석호  |  대표전화 : 02-777-2200  |  팩스 : 02-866-4114
Copyright © 2018 서울일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